SK하이닉스, KAIST와 인공지능(AI) 통한 반도체 난제 해결 나선다(1)